구글, ‘구글 모바일 비즈니스 아카데미 2019’ 개최
구글, ‘구글 모바일 비즈니스 아카데미 2019’ 개최
  • 김종율 기자
  • 승인 2019.06.12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11-12일 양일간 진행 … 약 300여 개 앱•게임 개발사 참여

구글이 한국 앱•게임 개발사의 비즈니스 성장과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집중 교육 프로그램 ‘구글 모바일 비즈니스 아카데미 2019’를 11일과 12일 양일간 서울 강남구 르메르디앙 호텔에서 개최한다.

지난해 진행된 ‘마케팅 아레나 2018’에 이어 열리는 구글 모바일 비즈니스 아카데미 2019는 ‘스케일 업 비즈니스(Scale Up Your Business)’를 주제로 진행된다. 구글 모바일 비즈니스 아카데미 2019는 모바일 시장 트렌드와 비즈니스 인사이트 등을 공유하는 차별화된 마케팅 교육을 통해 한국 앱•게임 개발사가 성공적으로 비즈니스 전략을 수립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자 기획됐다. 창구 프로그램 선정사, 인디 게임 페스티벌 지원 개발사 등 총 300 여 개 국내 앱•게임 개발사가 참석한다.

올해 모바일 비즈니스 아카데미에는 구글플레이, 유튜브 등 구글의 다양한 사업부서가 참여해 ▲앱 퀄리티 개선을 위한 구글플레이 콘솔과 정책 활용 방안 ▲사전등록 캠페인을 활용한 모바일 게임 출시 전략 ▲유튜브를 통한 소셜마케팅과 브랜딩 ▲수익 모델 다각화 및 사용자 경험 극대화를 위한 방안 등 앱•게임 개발사의 비즈니스 역량 강화에 직접적으로 도움을 주는 교육 세션을 제공한다.

‘에픽세븐’ 개발사 스마일게이트, ‘아자르’ 개발사 하이퍼커넥트, ‘콴다’ 개발사 매스프레소 등 국내 대표 앱•게임 개발사도 참여해 글로벌 시장 진출 전략과 노하우를 공유한다.

민경환 구글 한국 안드로이드 앱•게임 비즈니스 개발 총괄은 “구글플레이 한국 앱•게임 개발사 현황 및 글로벌 성장성 조사에 따르면 한국 앱•게임 개발사의 68%가 글로벌 시장 진출 과정에서 겪는 가장 큰 어려움을 노하우 부족으로 꼽는다”며, “보다 실질적이고 다각적인 교육 세션으로 구성한 이번 모바일 비즈니스 아카데미를 통해 더 많은 국내 개발사가 성공적인 비즈니스 전략을 수립하고 나아가 글로벌 시장의 많은 사용자들과 만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심연지 매스프레소 마케팅 팀장은 “소규모 스타트업으로 시작한 매스프레소가 글로벌 성공 개발사로서 개발 경험담을 전할 수 있어 뜻깊다. 교육에 참석한 개발사가 현업에서의 생생한 조언과 노하우를 익혀 글로벌 시장에서 잠재력을 뽐내길 바란다”며 한국 개발사와 스타트업을 격려했다.

12일에는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주요 국가별 마케팅 및 현지화 전략과 각 시장별 트렌드, 우수 진출 사례 세션이 이어진다. 대만, 동남아시아, 일본, 미국 등 각 지역의 구글플레이 비즈니스 및 파트너십 담당이 연사로 참여하며 개발사가 해외 시장 진출 과정에서 준수해야 할 사항과 구글플레이의 다양한 글로벌 진출 지원 프로그램을 소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